전체 메뉴 보기

불기둥의 목자

조회 수 39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예수님은 본래 하나님과 동등 되신 분인데(빌 2:5~10) 불순종하고 반역된 인간을 구원하시려고, 하나님의 영광을 버리고 낮고 천한 종의 형체를 입고 오시되, 동정녀 마리아(Mary)의 몸을 빌려 성령으로 잉태되어 오신 분이다. 이사야 7장 14절에 “보라 처녀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요 그의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하리라” 본문에서 “처녀”(virgin)를 “젊은 여자”(young Woman)로 해석될 수 있다고 하나, 구약성경에 7번 이상, “처녀”(almah)는 다 “처녀”라는데 쓰였다. 만일 남자의 후손으로 태어났다면 같은 죄인이기 때문에 우리 구세주가 될 수 없다.(창 3:15에도 예언된 말씀) 참 하나님이 되시고 참사람이 되신(God-Man) 예수님이 우리 인간들의 죄를 대신하여 십자가에서 죽으셨음을 알고, 그 예수님을 각자가 ‘구원의 주’로 믿으면 그 믿음으로 구원을 받을 수 있다. 십자가상에서 운명하실 때 “다 이루었다”라고 하셨는데, “다 갚았다”는 뜻이다. 온 인류의 죄의 빚을 다 갚았다는 뜻이다. 그리고 죽은 지 3일 만에 부활하셨다.
성경에 두 가지 원리가 있다. “죄는 사망”(Sin=Death)이라는 것과, “피는 생명”이라는 것이다. “피 흘림이 없은즉 사함이 없느니라”라고 죄 사함과 구원의 원칙을 말씀하셨다.(레17:11, 히9:22). 이 예수님은 승천하셨는데 마지막에 세상을 심판하러 다시 오신다. 이 예수님을 구주로 믿는 길 외에는 지옥을 면하고 천국에 가는 길이 없다. 요한복음 14장 6절에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라고 하셨고, “누구든지 저를 믿기만 하면 영생을 얻는다”(요 3:16)라고 말씀을 하셨다. 마치, 4성 장군이 부하장병들의 생활을 몸소 체험하기 위하여 별을 떼어놓고, 일등병 계급장을 달고 근무하다가, 다시 별 판을 붙이고 본 위치로 돌아간 것과 같다.


전체 메뉴 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