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보기

김홍도 감독님을 추모하며

(*.232.33.199)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이름 최창희
직분 권사
초신자였던30대 그시절 백혈병 으로 서울대병원에서몸이 너무쇠약해 치료불가능 일주만에 퇴원 몸을 다시추스려 일주후 재입원하기로 하고 감독님과사모님의 간절한 기도를 받고 일주후 입원수속받느라검사하는데 암이 싹~~ 없어졌다는의사의말 그날 우리부부는 온 세상을 다얻은날이었지요
어느날인가 여선교식구들과 야유회 가는데간증을 했더니 감독님이 부흥회한거같다 하셨지요
오늘 아들목사님우시며 설교하시는데 정말마음이 아펐어요 든든한 기둥으로 조금더 버텨주셨으면 좋으련만 천국에서 잘 지켜봐주시겠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종 글
» 초신자였던30대 그시절... 초신자였던30대 그시절 백혈병 으로 서울대병원에서몸이 너무쇠약해 치료불가능 일주만에 퇴원 몸을 다시추스려 일주후 재입원하기로 하고 감독님과사모님의 간절... 글쓴이 2020.09.27 5  
538 뵙고싶고 또 뵙고싶습... 뵙고싶고 또 뵙고싶습니다ㆍ 그립고 또 그립습니다ㆍ 천국에서 행복하시죠ㆍ저천국에서꼭 뵈요ㆍ 뵙는 그날까지 저천국에서 행복하세요ㆍ 글쓴이 2020.09.25 3  
537 감독님!아직도 전혀 ... 감독님! 아직도 전혀 믿어지질 않습니다. 실감 나지 않아요 지금도 서재에서 저희들의 찬양, 담임 목사님의 설교를 들으시며 흐믓한 미소를 짓고 계실 모습만 상... 글쓴이 2020.09.21 5  
536 감독님!!어제밤 꿈에 ... 감독님!! 어제밤 꿈에 목사님을 뵈었네요.. 아쉽게도 모습은 뵙지 못하고 설교하시는 정정한 목소리만 듣다가 깨버렸어요 이 땅을 떠나신 것이 아직 믿어지지 않... 글쓴이 2020.09.21 4  
535 중학생시절 동생을 데... 중학생시절 동생을 데리고 스스로 찾아간 교회가 금란교회였어요. 그때 만난 하나님은 저는 늘 부족했지만 끊어질 수 없는 사랑과 감사와 은혜로 이어졌습니다. ... 글쓴이 2020.09.20 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16 Next
/ 116

전체 메뉴 보기

TOP